UPDATED. 2022-01-21 18:05 (금)
경기도, 코로나 병상 가동률 44%. 병상 추가 확보, 신규 확진자 감소 등으로 전주 대비 21%p 감소
경기도, 코로나 병상 가동률 44%. 병상 추가 확보, 신규 확진자 감소 등으로 전주 대비 21%p 감소
  • 김왕규 기자
  • 승인 2022.01.04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4일 0시 기준 경기도 확보 병상 4,186개 중 1,841개 사용 중. 가동률 44%
- 전주 65% 대비 감소. 병상 추가 896개 확보 및 신규 확진자 감소세 영향
○ 4일 0시 기준 경기도 확진자 19만 895명. 오미크론 변이 158명
- 기본접종 완료 1,117만 1,764명. 인구 대비 83.9%. 3차 접종은 인구 대비 35.1%

경기도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감염병 전담 병상을 896개 추가 확보한 가운데 신규 확진자가 대폭 줄어들면서 도내 병상 가동률이 44%로 전주 대비 21%p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4일 코로나19 대응 정례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주 896병상을 추가 확보함에 따라 3일 오후 8시 기준 도내 의료기관 확보 병상은 총 4,186개로, 이 가운데 1,841병상을 사용하고 있어 병상 가동률은 44%”라며 “12월 26일부터 1월 1일까지 도내 확진자가 9,476명으로 전주 대비 2,500명 감소하는 등 사용 병상도 줄어 병상 가동률이 전주 65%에서 대폭 감소했다”고 말했다.

특히 중환자(중증) 병상 가동률은 62%(566병상 중 349병상 사용)로, 전주 81%에서 19%p 감소했다.

도는 이번 병상 가동률 완화 흐름과 별도로 앞으로도 행정명령과 감염병 전담병원 신규 지정을 통해 지속적으로 병상 현황을 점검하고 확보 독려할 계획이다. 중등증 466병상, 준중증 69병상, 중증 79병상 등 총 614병상의 추가 확보가 예정됐다. 이번 주에는 시흥더봄요양병원 130병상, 새봄병원 72병상 등 219병상이 확보된다.

한편, 4일 0시 기준 경기도 사망자 수는 전일 0시 대비 8명 증가한 1,872명이다. 경기도 확진자 수는 전일 대비 947명 증가한 총 19만 895명이다. 도내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는 158명으로, 지난 한 주 사이에 120명이 추가로 변이 확정 판정을 받았다.

경기도에서 운영하는 총 11개 생활치료센터에는 3일 오후 6시 기준 1,383명이 입소해 있다. 같은 기준 도내 재택치료 관리 의료기관은 64개이며, 재택 치료 중인 환자는 6,999명이다.

4일 0시 기준 경기도민 가운데 코로나19 기본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총 1,117만 1,764명으로 경기도 인구 대비 83.9%다. 3차 접종자는 467만 6,366명으로, 경기도 인구 대비 35.1%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