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8 16:52 (월)
용인 평온의 숲, 봉안당 방문 홈페이지 인터넷 예약 실시
용인 평온의 숲, 봉안당 방문 홈페이지 인터넷 예약 실시
  • 김왕규 기자
  • 승인 2022.01.13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명절연휴 및 공휴일 인터넷 사전예약

용인도시공사(사장 최찬용)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시행에 따라 오는 22일부터 2월 2일까지의 주말 및 설 연휴 기간 동안 용인 평온의 숲 봉안시설 평온마루 입장에 대한 사전예약제를 한시적으로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따라서 이용객들은 오는 19일 09시부터 용인평온의 숲 홈페이지(https://www.tranquil-forest.or.kr)를 통해 인터넷으로 선착순 사전 예약을 접수할 수 있다.

이 기간 중 봉안시설 이용은 예약자에 한해 오전 8시에서 오후 5시까지 운영하며 각 시간대별 100가족(4명 이내)으로 이용을 제한한다. 이용객은 입장 시 마스크 등을 필히 착용해야 한다. 또한 감염 위험을 막기 위해 유가족 휴게실과 추모(제례)실은 폐쇄하며, 실내 음식물 섭취도 금지된다.

한편, 용인 평온의 숲은 열화상 카메라 등을 통한 발열체크, QR카드와 수기명부 작성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고, 1일 3회 이상의 자체 소독 등 방역을 한층 더 강화하여 명절에 대비하고 있다.

용인 평온의 숲 김연규 팀장은“전례없는 위기 속에서도 조상을 기리고자 하는 시민 여러분의 심정을 감안해 철저한 관리 속에 제한적 운영을 실시하게 되었다.” 며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 준수 등에 협조하여 주시고, 예약자 외에는 가급적 방문을 자제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