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8 16:52 (월)
용인시, "무더운 여름, 보양식 맛있게 드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용인시, "무더운 여름, 보양식 맛있게 드시고 항상 건강하세요"
  • 최은수 기자
  • 승인 2022.07.31 0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곳곳에서 취약계층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돕기 위한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처인구 포곡읍에서는 읍 행정복지센터 직원들이 관내 경로당 43곳을 찾아 냉방기기 작동 여부 등을 살피고, 제철 과일인 수박을 전달했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이미숙)도 홀로 어르신 등 취약계층 144가구를 찾아 오리고기 세트를 전달했다.

모현읍에서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이옥배)가 저소득층 100가구에 삼계탕과 설렁탕이 담긴 보양식 꾸러미를 전달했다.

이동읍에서는 새마을부녀회(회장 이진숙)가 이웃 농가에서 기른 옥수수를 구입 후 판매해 얻은 수익금 500만원으로 삼계탕용 닭고기와 수박을 구입해 36개 경로당에 전하고, 안부를 살폈다.

남사읍에서도 새마을부녀회(회장 이경애)가 홀로어르신 80가구에 삼계탕과, 제철과일이 담긴 복달임 꾸러미를 지원했다.

백암면에선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심정희)가 중복을 맞아 취약계층 20가구를 방문해 삼계탕, 백미 등 1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하고 생활에 어려움은 없는지 확인했다.

역북동에서는 6개 단체 협의회 주관으로 관내 경로당, 마을 등 22곳을 찾아 수박, 참외, 음료수가 담긴 꾸러미를 전달했다.

삼가동에서도 나눔은 이어졌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허인순) 위원들이 십시일반으로 성금을 마련, 삼계탕을 구입해 드립커피, 수제 수세미, 직접 농사지은 옥수수도 함께 전달했다.

기흥구에서는 상하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노석환)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홀로 어르신 30명에게 삼계탕을 전달해 나눔을 실천했다.

시 관계자는 "요즘처럼 무더운 날씨는 냉방시설이 부족한 취약계층이 생활하기에 더욱 어렵다"며 "나눔을 실천한 따뜻한 마음이 온전히 전해져 취약계층의 건강한 여름 나기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