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2 12:20 (월)
한국도자재단, ‘2023년 제2차 인권경영위원회’ 개최
한국도자재단, ‘2023년 제2차 인권경영위원회’ 개최
  • 김왕규 기자
  • 승인 2023.11.17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재단, 16일 윤리·인권경영 실현 위한 ‘2023년 제2차 인권경영위원회’ 개최
- 법무, 노무, 인권전문가 등 재단 내외부 전문가 7명 참석
- 9~11월 추진한 ‘2023년도 한국도자재단 인권 실태조사 및 영향평가’에 대한 결과보고 및 인권경영 헌장 개정, 인권경영 운영 규정 개정 등에 대한 심의 진행

한국도자재단이 16일 이천 도자지원센터에서 ‘2023년 제2차 인권경영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도자재단 인권경영위원회’는 인권영향평가, 인권교육, 인권침해 구제 등 인권경영의 실효적 추진을 위한 최고 의사결정기구로 지난 2018년 ‘한국도자재단 인권경영 운영 규정’ 제정을 통해 신설·운영되고 있다.

이번 회의는 ‘2023년도 한국도자재단 인권 실태조사 및 영향평가’에 대한 결과 검토를 시작으로 ▲인권경영 헌장 개정 ▲인권경영 운영 규정 개정 ▲인권경영 관련 개선 과제 등에 대한 심의가 진행됐다.

특히, 심의에는 대외규범 준수 및 반인권(차별) 행위 금지조항 개정, 구제 기능 통합 운영을 통한 인권경영위원회 기능 강화, 인권침해 관련 신고자 보호 및 처리절차 개선 등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이 담겼다.

회의에는 최문환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 최영무 한국도자재단 노동조합장을 비롯해 법무, 노무, 인권 분야 외부 전문가 등 총 7명이 참석했다.

최문환 한국도자재단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인권경영 체계 고도화 및 인권존중 문화 확산·내재화를 통해 재단의 임직원과 더불어 모든 이해관계자의 인권을 보호하고 증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