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7 18:45 (월)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안젤리미술관 자선전시회 참가자 격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안젤리미술관 자선전시회 참가자 격려
  • 김왕규 기자
  • 승인 2023.12.29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 시장, “예술을 통해 어려운 이웃에 온기를 전하는 나눔 활동 감사” 강조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지난 28일 자선 전시회 ‘아름다운 동행 100인 <Angeli Artist Communi>’전이 열리는 처인구 이동읍 안젤리미술관(관장 권숙자)을 방문해 참가자들을 격려했다.

안젤리미술관은 허만갑 화가(용인미술협회 회장 역임)와 서해창 화가(용인미술협회 자문위원) 등 지역예술가를 포함한 100여명이 참여하는 자선 전시회를 지난 1일부터 31일까지 열고 있다.

미술관은 수익금이 어려운 이웃이나 장애인을 돕는 데 쓰이도록 이동읍 소재 서울시립영보자애원에 기부할 방침이다.

이 시장은 “예술을 통해 어려운 환경의 이웃을 돕는 나눔 활동을 해줘 시장으로서 감사한다”며 “시에서도 사랑의 열차 이어달리기 운동을 통해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다양한 나눔을 하고 있는데 올해 초 19억원을 달성했고 내년 2월엔 2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경영학을 전공하고 중앙일보에서 정치부 기자로 활동했지만 예술 분야에 관심이 많다. 시장이 되고 난 후 30여 차례의 특강을 통해 많은 미술작품을 소개하면서 기발한 관찰력과 상상력 배우자고 강조하고 있다”며 “시장으로서 문화예술가들이 활동할 무대를 넓히도록 시립미술관을 건립하는 계획을 구상 중이며 꼭 실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