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9 19:03 (금)
용인시, 관내 어린이집서 바자회 수익금 기부
용인시, 관내 어린이집서 바자회 수익금 기부
  • 최은수 기자
  • 승인 2019.07.10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저소득 아동 돕기 위한 ‘디딤씨앗통장’에 기탁

용인시(시장 백군기)는 10일 시립신갈어린이집과 시립한누리어린이집 원생과 학부모 등이 바자회 수익금 195만8380원을 저소득 어린이를 돕는 ‘디딤씨앗통장’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들 어린이집은 지난 6월4일 바자회를 열고 장난감, 의류, 음식 등을 판매해 이 수익금을 마련했다.

어린이집 관계자는 “매년 바자회를 통해 어린이들이 절약과 나눔을 실천하고 있으며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원생과 학부모들이 저소득 아동에게 희망을 주는 디딤씨앗통장 후원자로 참여해 고맙다”고 말했다.

디딤씨앗통장은 저소득층 어린이가 매달 일정액을 저축하면 월 4만원까지 국가와 지자체에서 같은 금액을 적립해주는 것으로 어린이가 만18세가 된 후 학자금이나 주거마련비 등 목돈으로 사용하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