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5 16:26 (일)
용인시, 고기근린공원 인근 주민들 백군기 시장에 감사패
용인시, 고기근린공원 인근 주민들 백군기 시장에 감사패
  • 김왕규 기자
  • 승인 2019.11.19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몰제 시행에 따른 실효 앞두고 공원 조성 결정에 따라

용인시는 지난 18일 백군기 시장이 동천‧고기동 주민들로부터 고기근린공원을 지켜줘 감사하다는 내용의 패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동천지구 이스트팰리스아파트 대표와 고기동 지킴이 어머니회 대표 등 6명은 백군기 시장실을 찾아 지역 주민의 마음을 담은 감사패를 전했다.

시가 지난 9월 도시공원일몰제에 따라 2023년까지 실효될 예정인 고기근린공원 등 12개 장기미집행 공원을 모두 조성하기로 결정한데 따른 것이다.

고기근린공원은 지난 1985년 도시계획시설로 결정됐으니 개발 수요가 많은 지역에 있어 공원 시설 해제를 요구하는 토지주와 공원 보존을 요구하는 지역주민‧환경단체의 의견이 엇갈렸던 곳이다.

김경애 고기동 지킴이 어머니회 대표는 “지역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고기근린공원이 조성된다는 사실에 모두가 기뻐하고 있다”며 “주민들을 위해 어려운 결단을 내려주신 시장님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백군기 시장은 “시민들이 쾌적한 삶을 누리고, 우리 아들‧딸들에게 소중하게 물려줄 자산을 보호하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며 “시장이 당연히 해야 할 일인데 감사패까지 주셔서 고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