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6 10:14 (월)
이화영 예비후보, “발렌타인데이, 사랑하는 이에게 꽃 선물을”
이화영 예비후보, “발렌타인데이, 사랑하는 이에게 꽃 선물을”
  • 김왕규 기자
  • 승인 2020.02.14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 화훼농가 어려움 극심...연인가족에게 꽃 선물을”

더불어민주당 이화영 경기 용인시갑 예비후보는 14일 발렌타이데이를 맞아 부인 백정화씨와 꽃 선물을 주고 받았다.

이 예비후보는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용인시 처인구 곳곳을 누비며 유권자를 만나는 아내에게 고마움을 담아 꽃 선물을 건넸다.

이 예비후보는 또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여파로 실물경제에 악영향이 우려되는 가운데, 특히 화훼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가족, 연인에게 꽃 선물을 하며 서로의 정을 확인하고 화훼농가의 어려움도 덜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 예비후보는 한편 13일에는 용인시 처인구 남사 화훼단지를 방문해 화훼농가의 어려움을 직접 듣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 화훼농민들은 “코로나 19의 여파로 각급학교들의 졸업식, 입학식이 취소되는 등 화훼 수요가 크게 줄었다”며 대책마련이 절실하다고 입을 모았다.

이화영 예비후보는 “화훼농가 등 코로나 19 여파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농민, 소상공인들의 목소리를 더욱 자주 듣겠다”며 “현장의 목소리가 제대로 중앙정부와 일선 지자체에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