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1 17:22 (수)
용인시 직원들, 구내식당에서 가림막 세우고 2교대로 점심식사
용인시 직원들, 구내식당에서 가림막 세우고 2교대로 점심식사
  • 뉴경기신문
  • 승인 2020.03.1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직원들이 16일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가림막이 설치된 시청 구내식당에서 2교대로 점심을 먹고 있다.

시는 직원들이 마주보며 밥을 먹는 동안 비말감염에 노출되지 않도록 이날 아크릴 소재의 가림막 72개를 설치했다.

한편, 시는 집단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11곳의 출입문 가운데 3곳만 개방하고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온도계로 모든 방문객의 체온을 체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