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8 16:52 (월)
경기도의회 국민의힘 긴급 의원총회 성명서, 김동연은 경기도민과 도의회에 사죄하라!
경기도의회 국민의힘 긴급 의원총회 성명서, 김동연은 경기도민과 도의회에 사죄하라!
  • 김왕규 기자
  • 승인 2022.08.01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연식 협치의 본질이 적나라하게 드러났다. 우리 당의 반대를 무릅쓰고 날치기, 편법으로 밀어붙인 경제부지사가 취임도 하기 전에 의회를 향해 폭력을 행사한 것이다.

이번 사태의 원인은 김용진 개인의 일탈이 결코 아니다. 아무런 준비 없이 민주당과 야합하여 경기도지사에 당선된 김동연식 정치의 밑천이 드러난 것이며, 겉으로는 협치를 주장하며 속으로는 지방행정과 의회를 무시하는 그의 이중성과 오만함이 민낯을 드러낸 것이다.

더 큰 문제는 사건 발생 이후 보여준 저들의 행동이다. 임명권자인 김동연 지사는 일체의 반응을 보이지 않고, 가해자인 김용진 부지사는 ‘일부 사과’를 통해 위기를 모면하려다 결국 사의를 표명했다. 그러나 임명권자인 김동연 도지사는 이번 사태에 대해 진정한 사과를 하지 않고 있다. 언제까지 남의 뒤에 숨어 책임을 회피하기만 할 것인가?

그동안 우리 국민의힘은 경제부지사직 신설을 규정하고 있는 조례개정안의 문제점을 지적해왔고, 문제점들에 대한 대책이 마련될 때까지 시행을 미룰 것을 강력히 요청해왔다. 그러나 김동연 지사 쪽에서는 이에 대해 일언반구 답변이 없었고, 일방적인 밀어붙이기로 일관해왔다.

이런 사태가 벌어질지 사전에 예측하지 못했다면 무능한 것이고, 알면서도 방조했다면 김 지사 또한 공범으로 그 책임에서 벗어날 수 없을 것이다.

경기도의회 국민의힘 의원 일동은 사이비 전문가들에 의한 도정 문란 행위를 사전에 차단하여 도민의 민생과 지방자치 발전을 위한 도정이 실행되도록 하기 위해 다음과 같이 촉구한다.

하나, 임명권자인 김동연 도지사는 이번 사태에 대해 경기도민과 도의회에 사죄하라! (사죄하라! 3회)

하나, 김동연 도지사는 이번 사태가 자신의 불통, 의회와 지방행정 무시에서 비롯되었음을 분명히 인정하고, 현실적인 재발 방지 대책을 즉각 제시하라! (제시하라! 3회)

이상과 같은 우리의 정당한 요구사항이 관철될 때까지 경기도의회 국민의힘 의원 일동은 1,390만 경기도민과 함께 굳건히 투쟁해 나갈 것이다.

2022년 8월 1일(월)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국민의힘 의원 일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