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30 13:53 (수)
용인시, 이마트서 저소득 이웃에 난방용품 160세트 전달
용인시, 이마트서 저소득 이웃에 난방용품 160세트 전달
  • 김왕규 기자
  • 승인 2019.12.13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불‧수면바지‧핫팩 등…2014년 이후 다양한 나눔 참여

용인시는 13일 관내 이마트 7개점서 저소득 이웃에 전해달라며 난방용품 160세트(98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 세트는 보온에 도움이 되는 이불‧수면바지‧귀마개‧장갑‧핫팩 등 6만원 상당의 난방용품 8가지로 구성됐다.

시는 읍면동 주민센터를 통해 생활이 어려운 위기가구와 취약계층 160가구에 이 세트를 전할 방침이다.

이마트 7개점(용인․동백․죽전․흥덕․구성․보라․수지)은 지난 3월 시와 협약을 맺고 저소득 이웃을 돕는데 동참하기로 한 바 있다.

백숙희 복지정책과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이마트가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줘 감사하다”며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도록 이웃들에게 물품을 잘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마트는 지난 2014년부터 용인시 관내 저소득 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생일밥상, 사랑의 이동밥차, 여름 김장 전달 등 다양한 나눔활동에 5억51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